아이언맨(Iron Man 2008) – 마블영화의 성공의 시작

아이언맨

소개

오늘 소개할 영화는 마블 시네마틱의 성공의 문을 연 아이언맨이다. 아이언맨은 2008년에 개봉한 미국의 인기 영화이다. 인기만화 마블 코믹스에서 만들어진 슈퍼히어로 캐릭터인 아이언 맨을 주제로 하고있으며 주연으로는 로버드 다우니 주니어가 활약했다.

아이언맨은 극적인 전투와 남성들의 로망을 자극하는 멋질 비주얼과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훌륭한 연기로 큰 인기를 얻었다. 이 영화는 많은 슈퍼히어로 영화들과 마블 코믹스의 세계관을 성공적으로 개척한 작품으로 많은 팬들에게 사랑받고 전 세계적인 흥행을 거두었다.

줄거리

스타크 인더스트리는 세계적인 군수업체이다. 이 회사를 이끄는 토니 스타크는 타고난 두뇌와 매력으로 화려한 삶을 살아가던 억만장자이다. 어느날 자신이 개발한 신무기를 아프가니스탄에서 성공적으로 런칭하고 돌아가던 중 테러리스트에게 납치 되게 된다. 납치 도중 큰 부상을 입었고 테러리스트 들의 말을 듣지 않으면 죽게 될 처지가 되었다. 그들은 토니에게 새로운 무기를 만들도록 시켰고 토니는 무기를 만드는척 하면서 철갑 슈트(Mk1)를 만들어 탈출 하게 된다.

탈출하던 중 사막에서 쓰러저 죽어가던 중 자신을 찾던 수색인원에게 발견되어 미국으로 돌아오게된다. 안정의 취한 토니는 자신이 만든 무기가 많은 사람들을 죽이고 있다는 것을 알고 스타크인더스트리는 무기를 만드는 일에서 손을 뗀다고 공표한다. 토니는 자신이 만든 무기를 지우기 위해 탈출하면서 만든 철갑 슈트를 더욱 개량하여 Mk2를 만든다. 엄청난 시행착오와 실패로 마침내 첨단 기술을 탑재한 슈트가 완성되고 아이언맨이 탄생하였다.

무기산업에서 손을 떼기로 했지만 스타크 인더스트리의 2인자 오베디아는 이를 받아들이지 못하고 계속 무기를 빼돌리고 있었다. 그러다 토니가 탈출할때 만든 슈트의 존재를 알게되고 설계도와 부셔진 부속을 갖고있는 테러리스트를 죽여 입수하여 개발하지만 계속 실패하게 된다.

테러리스트에게서 자신의 회사 무기를 없애던 토니는 이상함을 느끼고 따로 조사를 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오베디아가 배후에 있다는 것을 알게되는데….

나머지는 영화를 직접 보시기 바랍니다.

흥행요소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연기력

로버트 나우니 주니어는 원작의 토니 스타크가 나온 것 같다는 이야기를 들을 정도로 싱크로율이 엄청 났으며 연기력 또한 능청맞은 연기와 카리스마를 보여주어 많은 사람들이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토니 스타크 역에 제격이라고 생각했다.

전략적 세계관 구축

아이언맨은 마블 코믹스의 첫번째 출발점으로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MCU)의 시발점이었다. 이를 통해 다른 슈퍼 히어로 영화의 연계가 가능해 졌으며 MCU의 큰 성공으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었다.

남성의 로망 슈트

대부분의 남성은 로봇, 메카를 좋아한다. 이점에서 아이언맨은 많은 팬들을 확보하고 시작하게 된다. 무언가 투박하면서도 멋진, 게다가 사람이 타는것이 아니라 장착하면서 로봇같은 분위기를 주는 슈트야 말로 영화 아이언 맨의 흥행 중 가장 큰 요소일것으로 본다.

특히 Mk2가 막 개발되고 토니 스타크에게 장착 되는 장면은 많은 남성들이 환호 하였고 자신이 만든 무기들을 부시면서 시크하게 돌아 서는 장면은 많은 여성들이 환호했다.

완벽하지 않고 투박하지만 심플한 슈트는 많은 어린이들에게도 사랑을 받아 완구부분에서도 스파이더맨, 캡틴 아메리카와 더불어 많은 실적을 올렸다.

 

해외반응

국내에서 아이언맨은 당연 엄청난 성공을 하였다. 국내에서 관람객수 430만을 기록하여 2008년 외화영화로서는 최고 기록을 달성했고 북미에서는 2008년 오피스박스2위를 달성했다.

국내에서의 아이언맨의 인기는 엄청나다. 국내에 영화 홍보차 방문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한국에서는 로다주로 불리우는데 공식 행사에서 로다주는 한국 팬들이 행사장을 가득 채우고 이벤트와 선물에 감동을 받아 한국을 사랑하는 친한파 배우가 되었다.

이 영화를 찍기 전까지 힘든 시간을 보낸 로버드 다우니 주니어의 훌륭한 연기와 아이언맨의 매력적인 캐릭터, 그리고 좋은 스토리와 연출은 국내, 해외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결론

이 영화는 남성의 로망을 자극하는 영화이다. 멋진 로봇 슈트로 남성의 마음을 움직였고 멋진 연기와 스토리로 여성의 마음까지 잡았다.

요즘 MCU의 인기가 옛날 보다 못하다는 생각이 많이 든다. 매력적인 캐릭터도 없고 컴퓨터 그래픽으로만 채운것 같은 디자인, 스토리 또한 진부하고 감성팔이의 반복이 인기가 식은 많은 요인 중 하나인것 같아 아쉽다.

처음 MCU가 흥행한 시절의 느낌과 흥행한 이유를 알고 싶다면 MCU 유니버스의 시작인 아이언맨부터 찾아 보시기 바란다.

Leave a Comment